블로그 이미지
Life Coach for ARTIST of life. * E-mail: heeso@artistcoach.co.kr 국제코치연맹 인증코치(PCC) 한국코치협회 인증코치(KPC) 연세대학교 상담코칭학 석사 전공 Artistcoach

카테고리

홍성향 (PCC,KPC) (685)N
[모집 中] (12)N
<홍성향 코치 Profile> (3)
<희소코치의 성장일기> (10)
1) 1:1 라이프코칭 [후기] (40)
2) 코칭수련: 그룹 수퍼비전 (20)
3) 코칭교육: '3Cs I Basic(20h)' (9)
3-1) 코칭수련: 실습 (월1회) (23)
3-2) 코칭수련: 코칭스터디 (29)
4) 코칭 관련 강의(워크샵) (1)
기타: 통찰력게임 (4)
<기타 기록(정리중)> (533)
Total443,664
Today6
Yesterday32

 

 

7주차 관련 질문

1. 지난 7주차 강의 내용 중 가장 기억에 남은 것은 무엇인가요? 그 이유는 무엇이지요?

2. 지난 7주차 강의를 듣고 난 후, 한 주를 어떻게 보냈나요? (시도한 것, 변화한 것, 그럼에도 불구하고 어려운 점)

 

댓글양식 예)

1. 지난 강의 중 인터뷰 내용을 이야기 한 것이.....

2. 자기대화일지를 처음 써 본 것이...

 

* 내용과 분량은 자유입니다.

* 작성하면서, 자신의 일주일을 정리해 보는 것이 첫 번째 목적이고, 두 번째 목적은 동기 간 서로의 삶의 과정을 공유하는 것에 있습니다. 편하게 작성하세요. ^^

Posted by 희소 Artistcoach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12.09 0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자기대화일지를 독서한 것. 놀라운 경험이었습니다. 밑줄을 그으며 어떤 흐름들이 보였어요. 그리고 잘 되지 않을 것 같았는데 Q/A 로 정말 잡지의 인터뷰 기사를 읽듯이 제가 써놓은 내용이 신기하게도 저에게 필요한 것들을 묻고 대답해 놓았습니다.

    2. 일지를 쓰지 말고 실천을 하라 하셨지만 꼭 기록하고 싶은 것들은 썼어요!ㅎㅎ
    제 실천 중 한 가지였던 몇 년만에 혼자 교회가기.를 통해서 또 많은 위로와 깨달음이 있었습니다. 다음 예배가 기대되구요.
    필라테스 주 3회를 보강하기 위해 집에 폼롤러를 드디어 장만했구요, 자기소개서를 나름 완성하여 지원서 마감일에 접수 완료했고 발표를 기다리고 있으면서 이런저런 기도와 다짐들을 하고 있어요.

  2. 2017.12.09 09:02 김진하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자기대화 일지를 읽은 것이 기억이 납니다. 뭘 썼는지 다 기억할 줄 알았는데 이런것도 썼었나? 싶었고 자세하게 적어놨다고 생각했는데 다시보니 이게 무슨 상황이었는지 기억이 안나더라고요. 그때 당시에 나름 기억에 남아서 적어놓은 것이었을텐데도요. 지속적으로 나오는 고민 외에 쓸데없는 걱정도 참 많이 한다... 이런 생각을 했습니다.

    2. 미뤄놨던걸 실천을... 반 정도만 했어요....이게 뭐라고.....이력서를 쓰는 거였는데 계속해서 니가 뭐라고.... 그 저항감이 확확 올라오더라고요. 내가 확신이 없어서 그런걸까 이런저런 생각으로 지내고 나니 벌써... 종강 수업을 가는 버스 안에서 이걸 적고 있네요...ㅠ..ㅠ...!

  3. 2017.12.09 09:37 권만준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자기대화일지 읽기. 읽으면서 나의 심경변화를 느낄수 있었고 그날에 무슨 일이 있었는지도 알게되고 먼가 재미있었다. 자기 비난으로 많이 차있었는데 그래도 긍정적인 말들이 많아져서 좋았다.

    2. 자기대화일지 작성하는게 습관이 되어서 그런지 안쓰는것도 약간의 고뇌가 필요했다. 영상 편집을 위해 노트북을 구매했고, 영상촬영을 위한 카메라를 알아보았다. 처음엔 맞는 길이라 생각햇는데 또 생각이 바뀌는걸 보니 지그재그로 가고있다 생각햇지만 결국 가는 방향은 북극성을 보고 가고있었다. 잘걸어가보자!

  4. 2017.12.09 09:50 김예원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저를 만나 대화를 써내려갔던 거요. 든든한 오래된 친구를 만난 느낌이였어요. 안정되고 평화로운 기분을 느꼈어요. 항상 자기자신과 대화하라 이런 말을 많이 듣지만 구체적으로 진짜로 내앞의 나를 상상하면서 대화를 하니 정말 새로웠어요.

    2. 자기대화일지가 갑자기 없어진게 이상하게 불안한 느낌을 주었던 기억이 나요 알게 모르게 많이 의지하고 있었던 것 같아요. 그리고 저번주 좀 의욕이 넘쳐서 계획을 좀 무리하게 세웠는지 생각보다 많이 실천할 수 없었어요. 다시 제가 할 수 있을 정도로 계획을 수정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조금 흔들리긴 했지만 꿋꿋이 지내려는 것 같아요 ㅋㅋ..

  5. 2017.12.09 09:51 강태효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 그동안 자대일을 쓰며real me로 임하는것이 잘되는거같지않았는데 나와Q&A 형식으로 이야기하니 더 자연스럽게 속이야기들이 나오는걸 느꼈습니다. 그래서 이번주동안 오히려 더 자대일지를 몰입해서 쓸수있었고, 여태까지는 표출되는감정만 있었다면 화요일에는 그 감정 아래 있는 내 진솔한 속마음이 드러나고 내가 해야하는행동도 분명해져 속시원함을 느꼈다. 그리고 실천력도 높아지고ㅎㅎ 내가 마주한 고민에 대한 답을 자대일을 쓰며 찾고 실천한 색다른 경험이었다
    2. 지난 자대일을 쭉 읽어보며 내가 행동할것들 3가지를 정했는데, 이걸 다 실천했다 그리고 자대일에 적고 까먹었던것들도 다시한번 끄집어내 적어보았다. 자대일이 마법수첩같았는데, 여기에 적어놓은것들이 이루어졌기때문이다. 참 좋은습관이 생긴것같아 흐뭇하다^^

최근에 달린 댓글

최근에 받은 트랙백

글 보관함